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민주노총 노동자 결의대회
민주노총 거제통영고성지역 사업장 노동자 3백여명이 지난 6일 고현근린공원(중곡동)에서 노무현 정권을 규탄하는 결의대회를 가졌다.

이날 결의대회에서 노동자들은 손배가압류 중단, 비정규직 차별철폐, 이라크 파병반대를 외치며 고현시내 일대 거리행진도 함께 벌였다.

김국래 민주노총거제지역협의회 의장(대우조선노동조합 위원장)은 “자본, 조·중·동 보수언론, 노무현 정권에 의해 노동자들이 타살됐다”며 “살인마 노무현 정권과 끝까지 투쟁하자”고 선언했다.

김석규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석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민주노총거제통영고성지역 사업장 노동자 3백여명은 노무현 정권을 규탄하는 결의대회를 지난 6일 가졌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