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동부 길손식당 ‘뜨락음악회 호평’4개 마을 1백여 명 참석…국악 한마당

동부면 연담 마을에서 해금강으로 가는 삼거리 길손식당 부영애 대표는 지난 22일 식당 뒤뜰에서 산양, 산촌, 구천, 연담 주민 1백여 명을 모시고 우리가락 좋을시고 한마당 잔치를 벌였다.

거제 ‘꿈엔 꿈’ 김도연 회장이 주선한 이날 행사는 영호남 문화교류를 위한 행사로 부영애가 지휘하는 모듬 북 공연이 서막을 알렸다.

이어서 김도연의 기타연주, 김상겸의 꿈엔 꿈, 영원한 가락과 김효근, 김상임의 투엣 연주와 노래가 있었고, 이화국악원 김순선 원장의 남도민요와 우리가락 좋을 시구 춤이 있었다.

퍼포먼스로 이창호 화백이 즉석에서 그린 동양화는 구천동의 아름다운 경치와 조화를 이루었다. 신승희의 명시 낭독은 잔잔한 밤하늘에 정겨운 별빛으로 내려왔고, 특별출연에 거제영등오광대 빅기수 지도교수의 양반춤과 김주아 가수의 아름다운 화음이 조화를 이루어 관객과 한데 어울려 한마당 춤마당이 벌어졌다.

흥겨운 잔치를 마무리 하면서 김도연의 기타 반주에 ‘오빠생각’ 노래가 울려 퍼지면서 막을 내렸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