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거제검도관 ‘도지사기 일반부 우승’김태욱, 박종명, 김형호, 양기용, 신인철

거제검도관(지도관장 조학용)이 전국의 검객들을 상대로 봉림기를 재패한데 이어 지난달 26일부터 거제실내체육관에서 개최된 ‘제4회 경상남도지사기 생활체육검도대회’에서 일반부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을 차지한 일반부는 김태욱(대학생), 박종영(거제수협), 김형호·양기용(거제시청), 신인철(삼성중공업) 등 5명의 선수로 구성됐다.

우승의 쾌거를 이룬 선수 대부분은 직장인들로 낮에는 열심히 일하고 일과 후 틈틈이 심신단련을 위해 검도를 해 온 순수 생활체육인들이다. 이들은 일반인들이 쉽게 접근할 수 없는 공인 4단의 검도 실력을 갖춘 것으로 알려졌다.

선수로 참가한 거제수협 박종영 지도상무는 “심신단련을 위해 생활체육으로 검도를 즐겼는데 권위 있는 대회에 출전하고 우승까지 차지해 큰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함께 대회에 참가한 동료 선수들과 선수들을 지도한 조학용 지도관장님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일반부 우승을 차지한 거제검도관은 한국실업검도연맹이 지난달 16일부터 경남 하동실내체육관에서 주최한 ‘2016년 봉림기 전국실업검도대회’에서도 우승을 차지해 거제의 위상을 드높인 바 있다.

윤복순 기자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복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