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통영대대 장병 ‘주운 가방 돌려준 선행’거제시민 김모 씨에게 돌려줘…현금 등 2백만원

통영대대 장병들의 선행이 훈훈함을 더해 주고 있다. 제39사단 통영대대에서 복무 중인 조재형(24) 하사와 이근서(22) 일병은 지난달 16일 새벽 5시 10분께 훈련을 마치고 귀대하던 중 현금 200여 만원과 휴대전화, 자동차 열쇠 등이 들어 있는 손가방을 습득한 뒤 곧바로 상급부대에 보고했다.

가방 안에 있던 신분증과 휴대전화로 확인한 결과 가방 주인은 거제시에 사는 김 모(48) 씨로 밝혀졌다.

김 씨는 퇴근길에 손가방을 분실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 씨는 “가방을 돌려준 정직한 군인의 모습에 감동했다”며 장병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려 했으나, 조 하사 등이 정중히 사양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보배 기자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보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