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향인
거제시 새로운 패러다임 어항개발 체험과 볼거리가 기반된 사업 추진- 조선경기 둔화로 침체된 거제관광 활성화 기틀 마련 -

거제시(시장 권민호)는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체험과 볼거리가 가득한 새로운 패러다임의 어항개발을 추진 중이다. 그동안 어항은 단순 어업생산 지원시설로 콘크리트 구조물 위주로 획일적으로 개발되었다.

시는 이러한 어항의 미적 가치를 높이고 어촌의 배후 역사와 가치를 새로운 관광자원으로 연계하고자 도장포항과 성포항에 벽화, 트릭아트, 조형물 등을 제작·설치했다.

먼저 도장포항은 2005년 다기능 어항개발 사업비 120억을 경남도로부터 지원받아 방파제 62m를 신설하고 고려시대부터 도자기 무역의 중간 창고지점인 역사적 유례를 반영한 벽화, 조형물 파고라, 족욕장 등을 설치 후 개장 준비 중이다.

이어 성포항은 2015년 경상도로부터 아름다운 어항개발 사업비 5억을 지원받아 해수유통구, 해안방호벽을 설치했다. 또한 노후 된 방파제와 등대 2곳에 포토존, 트릭아트, 벽화 등으로 정비해 가조어촌관광단지와 연계한 새로운 관광명소가 될 것이다. 

전시화 기자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시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