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건·사고
옥포 헬스장서 60대 역기에 눌려 숨져

헬스장에서 운동하던 60대가 100㎏ 역기에 목이 눌려 숨졌다.

지난 7일 거제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5일 오전 9시10분께 옥포동 모 헬스장에서 벤치프레스 기구 위에 누워 있던 A모(69)씨가 숨져 있는 것을 운동하던 B모(59)씨가 발견, 119에 신고했다. 당시 A씨 목 위에는 무게 100㎏인 역기가 놓여 있었다.

경찰은 헬스장 내부 폐쇄회로(CC)TV를 통해 A씨가 사고 당일 오전 8시10분께 역기를 몇 차례 올렸다 내렸다 하며 운동을 하다가 갑자기 역기가 내려오면서 그대로 A씨의 목을 누르는 장면을 확인했다. A씨는 이날 오전 6시30분께 헬스장을 방문한 것으로 확인됐다. 사고 당시 주변에 같이 운동하는 사람들이 몇몇 있었지만, A씨가 운동하다 누워 쉬는 줄로 알아 곧바로 발견하지 못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지나치게 무거운 역기를 몇 차례 들다 힘에 부쳐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