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학생과 학부모가 하나 된 축제 한마당마전초, 교육공동체와 함께하는 문화예술제

마전초등학교(교장 윤성운)는 지난 3일 학교 체육관에서 ‘교육공동체가 함께 하는 마전문화예술제’를 개최했다. 이날 학생들은 지난 1년 가까이 갈고닦은 실력을 학생과 학부모들 앞에서 뽐냈다. 예술제는 전통무용, 에어로빅 공연, K-pop 댄스, 리코더, 오카리나 연주, 코믹뮤지컬, 캉캉춤 등 기발하고 다양한 무대로 꾸며졌다. 특히 대부분의 무대가 창의적 체험활동이나 교과수업시간을 이용해 연습한 것들이어서 학예회의 본질을 살리면서도 완성도를 높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20여명의 학부모로 구성된 학부모 공연단도 무대에 올라 큰 호응과 박수를 받았다.

이들은 자녀들의 예술제 무대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기 위해 저녁시간을 활용해 3주가량 연습에 구슬땀을 흘렸다. 부모님들의 공연을 본 배모 학생은 “늘 집에서 아버지의 바쁜 모습만 봤었는데 이렇게 흥이 많으신지 몰랐다”며 “아버지의 다른 모습을 보게 돼 재미있었다”고 즐거워했다. 공연에 직접 출연한 한 학부모는 “예술제 참여를 위해 종목을 준비하는 단계부터 연습, 발표까지 직접 해 보니 선생님들의 노고가 느껴졌다”며 “처음에는 무대에 올라가는 것이 쑥스러웠었는데 이렇게 공연을 성공적으로 끝내고 아이들의 기뻐하는 모습을 보니 참여하길 잘 한 것 같다.

교장선생님께서 관심을 갖고 지원해 줘 정말 감사하다는 인사를 전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체육관 입구에서는 방과후학교 강좌들의 실적물 전시회도 열렸었다. 수준 높은 블록조립, 과학실험 결과물, 수채화, 클레이아트 등의 작품이 선보여 학부모들의 관심을 끌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