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권민호 거제시장, 더불어민주당 입당 확정

권민호 경남 거제시장이 재심 끝에 더불어민주당 입당이 확정됐다.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위원장 민홍철)은 15일 오후 3시 경남도당 당사에서 당원자격심사위원회를 열고 권민호 거제시장의 입당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지난해 4월 자유한국당을 탈당한 뒤 무소속으로 있던 권 시장은 이날부터 즉각 더불어민주당 당원 자격을 가지게 됐다.

권 시장은 “오늘 경남도당 당원자격심사위원회에 제출한 소명 자료 심사를 통해 입당 자격을 검증받아 공식 입당했다”며 “그동안 저의 입당을 지지하고 성원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과 인사를 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경남도당은 지난 3일 민주당에 입당원서를 낸 권 시장의 입당 여부를 두고 9일 당원자격심사위원회를 열었다. 그러나 지역 당원들의 거센 반대의 목소리에 보다 깊이 있는 입당심사를 할 필요성이 있다며 15일로 심사를 연기한 바 있다.

다시 열린 위원회에는 민홍철 도당위원장을 포함해 심사위원 7명 전원이 참석해 권 시장이 제출한 입당서류를 심사했다. 권 시장은 이날 재심사 때 출석하지는 않았고, 답변서를 제출했다. 당원자격심사위원회는 권 시장이 제출한 답변서를 보고 최종적으로 승인 결정을 내렸다.

권 시장은 공식입당 입장문을 통해 “국민들은 이미 지난해 대통령선거를 통해 국민들과의 소통과 화합을 강조한 문재인 정부를 선택했다”며 “소통과 화합의 시대를 열기 위해 올해 지방선거에서 경남의 지방정부 권력을 교체하고,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한 기틀을 다져나가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밝혔다.

이어 “저는 이제 더불어민주당 당원의 한 사람으로서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해 모든 역량과 열정을 다 쏟을 것이다”며 “오는 6월 지방선거에서도 경남의 지방정부 권력을 교체하고 더불어민주당이 승리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며, 저의 입당을 반대하신 분들과도 소통과 화합으로 그 길에 함께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재선인 권 시장은 3선 도전은 하지 않고 경남도지사 선거에 도전하겠다는 입장을 공식적으로 밝힌 바 있다. 그는 “입당이 됐으니, 당원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경청해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입장을 밝히겠다”고 말했다. 

강성용 기자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