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향인
거제시청 씨름단 정지원, 설날대회 ‘우승’

80kg 무궁화 장사 등극

거제시청 씨름단 정지원 선수가 또다시 우승을 일궈냈다.
정 선수는 지난 19일 강원도 횡성군 횡성실내체육관에서 열린 IBK기업은행 2018 설날장사씨름대회 여자부(1부) 결정전에서 무궁화 장사(80kg 이하)에 등극했다. 앞서 제9회 구례여자장사씨름대회와 2017 대통령배 전국씨름왕 선발대회에서 2연승을 차지한 정 선수는 올해 구례군청에서 거제시청으로 둥지를 옮긴 이다현 선수와 결승전에서 맞붙어 1대1로 팽팽한 경기를 펼친 끝에 마지막 세 번째 경기에서 밀어치기로 승리를 따냈다. 정 선수는 씨름판 데뷔 후 1년 만에 생애 첫 무궁화장사에 올라 기쁨의 눈물을 감추지 못했다.
정 선수는 “시합 전 부담이 커서 많이 긴장했는데 감독님께서 주문한대로 편안한 마음으로 시합을 한 게 우승의 비결”이라며 “권민호 시장과 거제시 체육회 곽영명 상임부회장을 비롯해 많은 도움을 준 거제시민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초심을 잃지 않고 꾸준하게 각종 대회에 출전해 무궁화급과 천하장사대회에서도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권민호 시장은 “꿈은 이루어진다고 항상 선수들을 다독이며 격려해 왔다”면서 “연초부터 우승 타이틀을 따낸 정지원 선수와 거제시청 씨름단에 다시 한 번 격려를 보내며 거제시를 전국에 드높일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