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향인
통영해경, 음주운항 선박 특별단속

행락철 해양사고 예방
집중단속 활동 전개

통영해양경찰서(서장 신동삼)는 봄 행락철 선박 통항량 및 행락객 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음주운항으로 인한 해양사고 예방을 위해 해상 음주운항 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통영해경은 4월9일부터 4월13일까지 홍보·계도 기간을 거쳐 4월14일부터 5월13일까지 한 달 동안 경비함정, 파출소 경찰관을 동원해 육·해상 합동으로 강력한 음주운항 단속으로 해상 교통 운항질서 확립 및 안전한 바다 만들기에 최선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해상에서의 음주운항 기준은 혈중알콜농도 0.03%이상이며, 여객선·유도선·낚싯배는 물론 수상레저기구의 주취상태에서의 조종 또한 형사처벌 대상이 된다. 특히 예부선·유조선 등 위험물 운반선박의 음주운항 사고는 해양오염사고 등 대형재난으로 이어질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통영해경 관계자는 “음주운항에 따른 좌초, 충돌 등 2차 사고 발생 가능성이 높아져 운항자 경각심 제고 및 해양안전문화 정착에 앞장설 것”이라며 “다중이용선박 이용객 증가에 따른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