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조선·경제
거제상의, 고용위기지역 지정 관련 교육

주요 지원혜택 등에 초점

거제상공회의소(회장 김환중)는 거제시가 고용위기지역으로 지정됨에 따라 지난 12일 거제상의 3층 대회의실에서 회원업체를 비롯한 지역 소상공인, 중소업체 인사, 총무 담당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고용위기지역 지정에 따른 주요 지원혜택과 관련한 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은 기업체, 소상공인에 대한 주요 지원혜택에 대해 중점적으로 이뤄졌고 법정근로시간, 소정근로시간, 근로계약, 휴일, 휴가, 휴게의 차이점과 관련된 상세한 설명도 있었다.

교육 강사는 청아노무법인 거제사무소 신연옥 대표 노무사가 진행했다. 평소 개정노동법과 관련해 궁금했던 내용에 대해 질의응답의 시간도 마련됐다. 교육 참석자에게는 고용위기지역 지정에 따른 주요 지원혜택 교재 및 2018년 사업주 노동법교육 지원사업 책자도 무료로 배포됐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