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향인
면민들 힘 모아 살기 좋은 고장을 만들어 간다제30회 사등면민의 날 기념행사, 면민 등 700여명 참석

제30회 사등면민의 날 기념행사가 지난 14일 사등체육관에서 열렸다.

많은 비에도 이날 행사에는 박명균 거제시장 권한대행과 김창규 경남도의원, 김수원 거제시발전연합회장 등을 비롯한 사등면 지역 기관단체장, 면민 등 700여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사등면발전협의회(회장 임수환)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사등풍물단의 흥겨운 난타공연과 성포중학교 방송댄스 동아리팀의 리드미컬한 댄스공연을 시작으로 기념식과 면민화합 한마당잔치, 면민노래자랑 순으로 진행됐다.

기념식에서 공봉은 사등면장과 임수환 회장은 사등면 창촌마을 천정남씨에게 제9회 사등면민상을 수여했다. 이어 성포리에 살고 있는 전정일씨의 서각작품 ‘세한도’를 사등면에 기증하는 행사도 가졌다.

기념식 이후에 펼쳐진 화합행사는 육상, 씨름 등의 체육행사와 윷놀이, 제기차기, 투호, 줄다리기 등의 민속행사로 진행했다. 마지막으로 면민노래자랑과 경품추첨이 이어지며 흥겨운 한마당 잔치로 참여한 면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임수환 회장은 대회사를 통해 “꽃향기 그윽한 새봄 사등면민의 화합과 자긍심을 높이는 면민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하게 돼 기쁘다”면서 “이번 행사를 통해 사등면민 모두가 하나 되는 기쁨을 누리면서 더 나은 고장으로 발전하는데 힘을 모았으면 한다”고 말했다.

박명균 시장 권한대행은 축사에서 “궂은 날씨에도 체육관을 가득 메운 사등면민들의 열정과 헌신에 감사의 말을 전한다”면서 “힘들고 어려운 시절을 극복할 수 있는 힘은 지역민들의 단결과 화합에서 비롯된다. 이번 행사가 사등면민들을 하나로 이어주는 즐거운 축제의 장이 되길 기원한다”고 전했다.    

한편, 사등면은 지난 1971년 4월8일 거제대교 개통일을 사등면민의 날로 지정해 매년 기념행사를 개최해 오고 있다.

배창일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창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