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행사
휠체어럭비팀 ‘블루스타즈’ 경남컵 3위첫 번째 공식대회서 수상 영광

  거제시장애인복지관(관장 하성규) 소속 휠체어럭비팀 ‘블루스타즈’가 블루시티 2018 경남컵 전국휠체어럭비대회에서 오픈부 3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지난해 창단한 블루스타즈는 이번 경남컵대회에 첫 번째로 공식 참가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대회 참가팀은 오픈부 거제블루스타즈, 구미슈퍼아틀라스, 부산올레, 전북레오파트위드 등 4개팀, 쿼드부 경남본드, 구미아틀라스, 부산터치다운, 전북레오파드, 인천텀블러, 인천가스트론 등 6개팀 등 모두 10개팀 100여명 선수단과 코칭스텝이 참가했다. 또 거붕백병원과 맑은샘병원, 대우병원 등 지역 3개병원 의료진과 120여명의 자원봉사자들이 참여해 큰 사고 없이 성공적으로 대회를 끝마쳤다.

블루스타즈 변장수(53) 선수는 “우리팀이 공식적으로 처음 참가한 대회에서 목표였던 1승과 더불어 오픈부 3위를 수상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 더욱 연습에 매진해 다음번 대회에는 더 좋은 성적을 내고 싶다”고 각오를 밝혔다.

한편, 거제스포츠파크에서 지난달 20일부터 22일까지 진행된 이번 대회는 휠체어럭비 불모지인 경상남도와 거제시의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화합과 소통의 장은 물론 휠체어럭비 저변확대의 발판을 만드는 의미 있는 대회로 평가받고 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실시간 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