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향인
“꾸준한 훈련만이 실제 상황에서 빛을 발합니다”

2018 민방위 지역특성화 시범훈련
지난 16일 아주초등학교서 진행

아주동 주민센터(동장 정종진)는 지난 16일 거제시가 주관한 2018년 민방위 지역특성화 시범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시범훈련은 아주초등학교에서 진도 5.0의 지진발생을 가정해 대피 및 구조구급 훈련을 하는 것으로 진행됐다. 거제소방서, 거제경찰서 옥포지구대, 주부민방위기동대, 아주초등학교 등이 훈련에 참가했고 옥은숙 경남도의원, 김용운·최양희 거제시의원, 시민들이 행사를 도왔다.

이번 시범훈련은 지진과 화재라는 재난 상황에 대비한 매뉴얼을 바탕으로 실제 훈련을 통해 모의 연습을 함으로써 대처능력을 키우는데 목적이 있었다. 이를 위해 아주동 주민센터는 시민의 참여 유도를 위해 모바일 초대장을 보내는 등 대 시민홍보 활동에 힘썼다.

훈련은 지진발생, 학생대피, 화재발생, 초기 화재진화, 요구조자 구조 및 응급조치, 펌프차량 화재방수, 강평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수색작업에 활용한 첨단 장비 드론은 재난이라는 위급상황에 투입돼 소방대원의 역할 이상을 거뜬히 해냈다.

정종진 동장은 강평을 통해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지키려는 노력은 모두의 몫”이라면서 “오늘 훈련이 최고의 모습이 아닐지라도 우리가 계속해 좋은 모습을 만들어 가고 온 시민이 공유하면 실제 상황 발생 시 큰 효과를 발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거제시는 매년 2개 면·동을 지정해 민방위 시범훈련을 진행해오고 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