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장평초, 경남 리코더 중주 페스티발 은상올 3월 창단 후 쾌거

장평초등학교(교장 이상석) 리코더 중주 동아리 학생들이 지난달 27일 창원 늘푸른전당 대공연장에서 열린 제20회 경남 초등학생 리코더 중주 페스티발에서 이바노비치(Ivanovici)가 작곡한 도나우강의 잔물결(Waves of the Danube)을 연주해 은상을 수상했다.

올해 장평초는 자신의 소질과 적성을 계발하는 문화예술 교육의 하나로 리코더 중주동아리를 창단했다. 8명으로 구성된 리코더중주동아리 학생들은 3월부터 매일 아침활동시간을 이용해 리코더 연습을 해 왔다.

특히 이번 대회를 위해 여름방학기간에도 리코더 캠프활동을 하는 등 끊임없이 노력했다. 대회에 참가한 박민경(6년) 학생은 “동아리 활동을 하면서 리코더 음색의 매력을 알게 됐다”며 “이제 리코더를 하루라도 연습하지 않으면 허전할 정도”라고 리코더 사랑을 전했다.

이상석 교장은 “이번 수상이 작은 발판이 돼 학생들이 자신의 꿈을 향해 가는 길에 훌륭한 밑거름이 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문화예술교육을 통해 자신감을 키우고, 고운 마음을 함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학생들의 꿈과 희망을 키우기 위한 노력 또한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