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하청중, 전국학교스포츠클럽대회 프리테니스 준우승

특기 신장·건전한 학교문화 조성
두 마리 토끼 잡으며 자리매김

하청중학교(교장 김진석) 스포츠클럽 프리테니스부 학생들이 지난달 17일부터 18일까지 충북 충주 호암체육관에서 열린 2018년 전국학교스포츠클럽 프리테니스대회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는 쾌거를 이뤘다.

하청중 학교스포츠클럽은 학생들의 학업 스트레스를 긍정적으로 해소하고 바른 인성 함양을 목적으로 시작돼 학생들에게 올바른 인성을 함양하게 하는 동시에 흥미와 적성을 찾아주고 있다. 지도교사의 열정적인 지도 아래 점심시간 및 방과후 시간 등을 활용해 학생들이 자발적이고 지속적인 연습과 함께 즐기는 스포츠 활동으로 자리매김했다.

서기철 지도교사는 “학생들에게 특기 신장과 여가 선용의 기회를 제공하고 나아가 건강하고 건전한 학교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시작했던 프리테니스 스포츠클럽활동이 전국 무대에서도 해마다 우수한 성적을 거둬 큰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서교사는 “앞으로도 하청중 프리테니스클럽이 더욱 성장해 학교의 전통으로 이어지길 바란다”면서 “전국에서도 이름난 프리테니스 명문학교로 자리매김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김진석 교장은 “농어촌 소규모 학교에서도 꿈을 갖고 최선을 다해 도전한다면 반드시 그 꿈을 이룰 수 있다”며 “우리 학생들이 땀 흘려 노력한 그 순간들을 잊지 말고 항상 도전하며 미래를 꿈꾸는 삶을 이뤄가기를 바란다”고 격려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