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시청소년수련관, 7년 연속 경남 우수 봉사터전 선정

청소년 자원봉사대회 시상식서
IF외국어 봉사·누리보듬 동아리
김미나·박재은 학생 수상 영예

 거제시청소년수련관이 지난달 27일 창원문화원 대강당에서 열린 2018년 경상남도 청소년 자원봉사대회 시상식에서 5개 분야에서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경상남도 청소년 자원봉사대회 시상식은 청소년 봉사활동 운영터전, 봉사동아리, 개인 활동, 지도자부분, 개인수기 부문 등 5개 부분을 시상한다.

올해 경상남도의회 의장상에는 IF 외국어 봉사동아리, 경남도지원재단 이사장상에는 누리보듬 동아리가 각각 선정됐다. 개인부문에서는 경남도의회의장상에 김미나(바람개비 동아리), 도지원재단 이사장상에 박재은(누리봄 동아리) 학생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거제시청소년수련관은 2012년부터 2018년까지 7년 연속 우수 봉사터전에 선정됐다. 특히 2013년과 2015년 그리고 2017년에도 최우수 봉사터전(여성가족부 장관상)을 수상함으로써 경남 제일의 청소년봉사 운영기관임을 인정받았다. 푸르덴셜 전국봉사대회에서는 은상과 장려상을 각각 받았다. 이는 청소년들의 재능에 맞는 40여개의 맞춤형 봉사동아리 운영과 청소년자원봉사관리시스템 활용, 방학 중 자원봉사학교와 같은 다양한 봉사활동 꺼리의 개발 등이 인정받은 결과다.

누리봄 동아리 박재은(해성고 2년) 회장은 “중학교 때는 봉사시간 채우기에만 급급했는데, 고등학생이 되면서 애광원 봉사, 경로당 봉사, 아동 봉사활동 등을 꾸준히 진행했다. 지난 8월에는 베트남 해외봉사원정대까지 참여하게 됐다”면서 “17년 인생에 소확행은 자원봉사인 것 같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한편, 거제시청소년수련관은 지역 중·고·대학생을 대상으로 2019년 봉사동아리를 1차적으로 모집 중에 있다. 리더십도 키우고, 재미있고 보람 있는 봉사에 관심이 있는 청소년들은 수련관 홈페이지나 전화(636-8167)로 문의하면 된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