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경남산업고, 2018년 명장공방 지원사업 우수학교 선정

 

용접분야 운영 신규학교로 참여
김일록 명장 초빙해 17명 교육
담당교사는 교육부장관상 수상

경남산업고등학교(교장 김계태)가 교육부에서 주최한 2018년 명장공방 지원사업 성과보고회에서 우수학교로 선정돼 수상했다. 올해 신규로 명장공방 지원사업에 참여한 경남산업고는 지난 19일 한국장학재단 서울사무소에서 열린 성과보고회에서 단체상으로 현판과 명장을, 담당교사는 부총리겸 교육부장관상장을 각각 받았다.

명장공방 지원사업은 각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는 대한민국 명장들이 학생들에게 대면교육과 기술전수를 통해 양질의 고졸 기술인력을 지속 양성하기 위해 교육부에서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2014년 전국의 특성화고 및 마이스터고 가운데 7개 학교를 선정해 사업을 시작했다. 이후 2015년 10개교, 2016년 17개교, 2017년 20개교가 운영됐고, 올해에는 23개교가 선정돼 명장공방 지원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경남산업고는 용접분야 김일록 명장을 초빙해 1학년 7명, 2학년 5명, 3학년 5명 등 17명에게 1주일에 3회씩 교육을 진행했다. 학생들은 김 명장의 직접 지도를 통해 고수준의 용접관련 숙련기술을 전수 받았다. 교육내용은 고등학교 과정에서 배우기 힘든 플럭스, 알루미늄 등 산업현장에서 많이 쓰이고 있는 자재들의 용접기술과 산업기사 수준의 기술교육으로 이뤄졌다.

심도 있는 교육을 통해 명장공방 참여 학생 전원은 관련 국가기술자격증을 2~3개씩 취득하는 등 사업에 참여하지 않는 학생들보다 월등한 실력을 보이고 있다. 또 기본 소양 교육과 진로지도를 틈틈이 실시하고, 지역사회와 연계한 봉사활동과 ‘사랑의 리어카’를 제작해 보급하는 봉사활동에도 참여하는 등 기술교육뿐만 아니라 인성교육에도 힘쓰고 있다.

김계태 교장은 “사업 시작 첫해에 명장과 담당교사들이 열정을 갖고 헌신적으로 노력한 결과로 우수학교에 선정된 것에 대해 매우 기쁘고 고무적이다”면서 “운영 성과를 바탕으로 참여 학생들에게 양질의 취업과 진로에 많은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고, 일반학생들에게도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확대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