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국비확보 성과·실적, 승진에 반영한다

시, 2020년 신규 국비사업 발굴 보고회
일자리 등 모두 37건 사업 650억 규모

거제시는 지난달 27일 2020년 신규 국비사업 발굴 보고회를 전 부서장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했다. 2020년 국도비 예산 확보 대책의 하나로 열린 이번 보고회에는 일자리 및 생활SOC분야 15건, 농림해양수산분야 9건, 문화 및 관광분야 5건 등 모두 37건 사업, 650억 규모의 사업이 발굴됐다. 이는 전년 신규 국비사업 신청 대비 건수로는 1건, 금액으로는 400억원이 증가한 수치다.

주요사업을 살펴보면 일자리창출 지원사업(17억원), 스마트 자율 운항선박 시운전센터(10억원), 어촌 뉴딜300 사업(105억원), 스마트 통합관제센터 구축(7억원), 굴곡도로 개선사업(10억원), 하수도정비 중점관리지역 침수 예방사업(70억원) 등이다.

변광용 거제시장은 “조선업이 침체일로를 겪으면서 지방세수가 감소되는 상황에서 어려운 재정여건 타파를 위해 국·도비 확보는 반드시 선행돼야 한다”며 “특히 문화, 역사, 관광분야에서 거제시 특유의 국비사업 발굴을 위해 총력을 기울여 달라고”고 말했다. 변 시장은 “국비지원 사업이 없는 부서에서도 사업발굴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해야 한다”며 “위기감과 사명감을 갖고 한 푼의 사업비라도 더 확보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업무에 임해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생활SOC사업에 대해서는 별도 보고회를 개최할 것”이라면서 “국비확보의 성과와 실적을 서기관·사무관 승진에 적극 반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시는 1월부터 중앙부처 집중방문 기간을 운영해 국비 건의의 최적 시기를 놓치지 않도록 할 계획이다. 또 주요 국비 확보대상 15개 부서를 대상으로 국·도비 확보 TF팀을 구성, 부서상호 협력 및 인적 네트워크 등 데이터 공유를 통해 국·도비 확보에 효율성을 가미할 예정이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