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지붕 없는 미술관’ 화려한 빛의 영상 연출했다

장승포항 야간경관조명 사업
2단계 준공 전 시연해 주목

 

 

장승포항을 내려다보는 거제문화예술회관이 찬란한 빛의 물결에 휩싸여 장관을 연출했다. 거제시는 지난달 31일 장승포에서 송년불꽃 행사와 함께 올해 4월 준공을 앞둔 ‘지붕 없는 미술관’ 빛의 연출을 시연했다. 이 사업은 시에서 역점적으로 추진 중에 있는 장승포항 야간경관조명사업의 하나로, 장승포 문화예술회관 건축물 입면에 가로 100m, 세로 15m의 대형 영상 컨텐츠를 비출 수 잇도록 했다.

장승포항 야간경관조명사업은 2016년 국토교통부 도시활력증진지역 개발사업 공모에 선정돼 2017년부터 2020년까지 4년간 추진하는 사업이다. 1단계는 지난해 9월5일 준공한 장승포항 주변도로 및 옛 여객터미널 광장 고보조명 연출이다. 2단계는 거제문화예술회관 ‘지붕 없는 미술관’ 영상 연출, 3단계는 빛의 동백수술 연출, 마지막 4단계는 맛&멋 향기 나는 거리조성이다. 조선불황에 따른 지역상권 침체와 어두운 분위기 회복을 위해 장승포항의 상징적 랜드마크로서 빛으로 상징화될 수 있는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있는 공간으로 계획해 발길이 머무는 야경명소 조성이 목적이다.

‘지붕 없는 미술관’ 빛의 영상은 준공 전 시연을 통해 주민들의 호응과 의견을 충분히 모니터링해 장승포항에서의 다양한 축제에 활용할 수 있는 콘텐츠를 개발하고 프로포즈나 생일 등 시민이 참여할 수 있는 통합시스템 등을 개발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야외TV, 자동차 극장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계획이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