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청소년에게 즐거움 전한 ‘삼성상륙봉사단’스포츠 활동·식사 함께해

옥포청소년문화의집 한울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청소년 20명은 지난달 23일 삼성상륙봉사단(단장 최상만)과 함께 삼성A운동장에서 축구활동을 했다.
이날 봉사단은 옥포청소년문화의집으로 청소년들을 픽업해 삼성A운동장에서 축구의 기본기 교육 및 축구 연습게임을 하고, 잔디밭에서 자장면을 시켜먹으며 청소년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삼성상륙봉사단은 삼성에 재직중인 해병대 출신 직원들로 구성됐으며, 지역사회에 재능기부, 전기공사, 간식 후원, 바다환경정화활동, 독거노인돌봄, 청소년 방범활동 등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에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옥포중학교 3학년 김모군은 “봉사단 선생님들과 축구를 하고 자장면을 먹으니 초등학교 때 돌아가신 아버지와 함께 놀던 시간이 생각나기도 했다”고 말했다. 최상만 단장은 “청소년들과 함께 웃고 즐기는 시간은 봉사단원들도 에너지를 충전할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 됐다”며 “청소년들과 매월 스포츠 활동, 역사탐방, 환경정화활동 등을 함께하며 든든한 지지자가 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옥포문화의집 한울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는 지역의 돌봄이 필요한 청소년 40명을 대상으로 학교 방과 후에 기본교과, 창의활동, 스포츠활동, 체험활동, 생활지원 등 종합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