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행사
휴경농지가 화려한 꽃밭으로 변신합니다유채·금계국 등 꽃씨 파종

거제시는 본격적인 봄 관광철을 앞두고 방문객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방치돼 있는 휴경농지와 잡초로 무성한 하천제방을 활용해 10만㎡ 규모의 땅에 유채, 금계국 등 꽃밭과 꽃길을 만든다.

꽃밭은 동부면 학동마을 4㏊, 평지마을 3㏊, 장목면 이수도에 2㏊의 휴경농지를 활용해 조성된다.
마을주민들이 자율적으로 정지작업을 거쳐 꽃씨를 파종해 조만간 유채와 금계국이 활짝 피어 상춘객들을 유혹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1박 3식으로 유명한 이수도에 큰 꽃밭이 만들어져 더 많은 관광객이 찾을 것으로 보인다. 또 둔덕면은 둔덕천(방하마을~하둔마을) 제방 5㎞에 봄철과 가을철에 활짝 피는 금계국과 황화코스모스를 볼 수 있도록 꽃씨를 파종했다.

옥치군 농업지원과장은 “금계국의 경우 생명력이 강해 3월에 씨앗을 뿌리면 5~6월께 만개한 후 씨앗이 맺기 전 7월경 예취작업만 해주면 9~10월에 활짝 핀 금계국을 한 번 더 볼 수 있다”고 말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