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조선·경제
모노레일 타며 형형색색 수국 구경까지

2~3년 후에는 거제관광모노레일을 타며 아름다운 수국의 향연도 즐길 수 있을 전망이다.
계룡사진동호회, 한국디지털사진가협회 거제지회, 삼성포커스, 바다사랑사진단 등 거제사진연합회 5개 단체와 거제시 관계자, 포로수용소유적공원 직원 등 30여명이 참여해 지난 5일 모노레일 주변 수국심기행사를 가졌다.

이번 행사에서 식재한 묘목 220주 중 3년생 70주는 주두옥(계룡사진동우회 전 회장)씨가 기증했고, 나머지 150주는 남부면 윤길수씨가 직접 키운 2년생 묘목을 기증했다.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는 올해뿐만 아니라 향후 5년간 점진적으로 수국심기 행사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참가한 사진 단체는 계룡사진동호회, 한국디지털사진가협회 거제지회, 삼성포커스, 바다사랑사진단이다.

거제관광모노레일은 앞으로도 야생화 군락지 4개소(맥문동·알리움·수선화·꽃무릇) 확대 조성, 야생동물 소리 및 조형물 구성, 홍단풍 구간 조성, 소원성취 돌탑 추가 조성, 나만의 메시지 LED 전광판 및 안내표지판(거제9경·9미) 설치 등을 추가로 진행해 모노레일을 찾는 관광객들의 눈을 즐겁게 할 예정이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