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능포동 옥명마을, 도시 새뜰마을사업 선정집수리 및 정비 등 지원

능포동 옥명마을이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에서 추진하는 ‘2019년 도시 새뜰마을사업(도시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사업대상지에는 올해부터 2022년까지 집수리 및 공·폐가 정비, 재해예방 및 안전 확보, 마을거점공간조성, 마을위생 개선, 주민역량강화 등의 사업에 총 23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며, 국·도비(국비70%·도비9%) 약 18억원을 지원 받게 된다.

시는 공모사업 준비를 위해 대상지 사전현장조사와 주민설명회, 주민협의회 구성, 협약서체결 등을 거쳐 지난 2월 공모신청을 했다. 이어 경상남도 1차 평가 후 지난달 19일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국토교통부, LH 합동으로 실시한 현장평가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새뜰마을사업(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은 취약지역 주민의 기본적인 생활수준 보장을 위해 안전·위생 등 긴요한 생활 인프라 확충 및 주거환경 개선, 주민역량강화 등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이번 도시지역 공모에는 전국 30개소가 선정됐고, 경남에서는 거제(능포)·창원·진주·통영 4개소가 선정됐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