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소나무 복지센터, 어르신들과 즐거운 봄나들이 동행

소나무 거제사랑노인복지센터
7일 재가·홀몸 어르신과 함께
순천국가정원박람회서 봄 만끽

사회복지법인 소나무 거제사랑노인복지센터(센터장 이형철)에서는 지난 7일 어버이날을 맞아 재가 대상 어르신과 홀로 살고 계시는 어르신 27명을 모시고 순천국가정원박람회로 봄나들이를 다녀왔다. 이날 오랜만의 나들이에 나선 어르신들은 한껏 멋을 내고, 어린아이마냥 들뜬 마음으로 행복한 시간을 만끽했다.

특히 걸음걸이가 불편한 어르신들에게 서로서로 손, 발이 돼주며 함께하는 아름다움이 빛난 봄나들이가 됐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신경자(85) 어르신은 “따뜻한 봄에 10여년만의 나들이를 떠나 너무 행복했다”며 “꽃향기와 봄바람으로 몸과 마음 모두 건강해지는 듯하다. 좋은 추억을 만들어준 소나무 거제사랑노인복지센터에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 다른 어르신은 “거동이 불편해 집에서만 생활해 왔는데 이렇게 밖에 나와 아름다운 경치를 구경하고 화사한 꽃길을 걸으니 몸과 마음 모두 건강해지는 듯하다”며 “좋은 추억을 만들어준 이형철 센터장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형철 센터장은 “6~70년대 어려운 시절 자녀들을 위하여 앞만 보고 달려오신 어르신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드리고, 오늘 하루 일상생활에서 벗어나 즐겁고 행복한 시간을 갖고자 이 시간을 마련했다”며 “나라의 경제발전을 위해 젊음을 바치고, 중년에는 허리띠를 졸라 매고 자녀교육을 시켜 오늘날 경제대국으로 이끌어 주신 것을 잊지 말아야 한다. 주변의 어르신과 가까운 경로당 어르신께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