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조선·경제
대우조선, 1분기 영업이익 1996억…5분기 연속 흑자건조선가 하락 등으로 전년 대비 33.2% 감소

대우조선해양이 5개 분기 연속 영업이익 흑자 달성에 성공했다.
대우조선해양은 지난 1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2조721억원, 영업이익 1996억원, 당기순이익 1952억원을 기록했다고 15일 공시했다. 1년 전보다 매출,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이 각각 8.2%, 33.2%, 13.7% 줄었다. 전년대비 이익률은 감소했지만, 건조선가 하락 등 업계 현실을 감안하면 선방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회사는 상선부문에서 건조선종의 간소화 및 시리즈호선의 연속건조 등을 통해 생산성을 크게 향상시켰으며, 최근 드릴십 1척 매각도 이번 흑자에 기여를 했다고 평가했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세계에서 가장 많은 LNG운반선 수주잔량과 인도가 지연됐던 드릴십들이 지속적으로 인도되고 있는 등 해양프로젝트의 불확실성이 하나씩 제거되면서 흑자기조를 이어갈 수 있게 됐다”며 “원가상승 등 올해도 결코 쉽지 않은 상황이지만 안정적인 영업활동, 생산성향상 등을 통해 흑자기조를 유지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