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기고/소방시설 불법 주·정차 과태료·범칙금 UP, 골든타임도 UP조성곤 거제경찰서 순경

많은 신고를 받고 출동하는 경찰관들과 소방관들에게 1초의 시간도 소중한 시간이다. 그 중 화재 관련 등 신고접수 시 많은 불법 주․정차들로 인해 경찰관들과 소방관들이 출동하는데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경찰청은 2019년 4월 30일부터 불법 주․정차 차량으로 인해 화재진압 등 소방 활동이 지연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소방시설 주변에 불법 주·정차를 할 경우 과태료·범칙금을 약 2배(승용자동차 기준 4만원→8만원)로 인상하는 내용의 개정 도로교통법이 시행되었다.

또한 도로교통법 개정 후 누구나 소방시설 장소를 적색으로 알기 쉽게 표시하고, 적색표시 설치 준비기간 동안 사전 홍보 등을 고려하여 과태료․범칙금 인상은 3개월 간 유예기간을 두어 2019년 8월 1일부터 시행된다.

실제 지구대 근무 당시 화재 관련 신고접수를 받고 현장으로 출동하는 과정에서 불법 주·정차 차량으로 인해 순찰차 및 소방차량이 현장으로 진입하는데 많은 시간을 지체했던 적이 많다. 다행이 큰 피해는 없었으나, 사소한 부분들로 인해 골든타임을 놓쳤다면 더 큰 피해로 이어질 수 있었을 것이다.

8월 1일부터 과태료·범칙금 인상이 시행되는 만큼 시민들의 사회적 인식도 같이 변화되어야 할 것이며 나뿐만 아니라 우리가족, 주변의 동료, 친구도 피해를 볼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하고 불법 주·정차 차량들로 인해 골든타임을 놓쳐 큰 피해로 이어지지 않도록 해야 할 것이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