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옥포고, 특수학급 학생들이 이룬 값진 성과

거제옥포고등학교(교장 이성희) 특수학급에 소속 학생들이 지난달 13일부터 3일간 전북 일원에서 열린 제13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에 출전해 선전했다.

청각장애를 가진 3학년 김모 학생은 배드민턴 개인전과 단체전에 출전했다. 전국 대회 출전이 처음인 김모 학생은 좋은 성적을 얻기 위해 경상남도 장애인체육회 배드민턴 담당 코치와 함께 구슬땀을 흘리며 준비했다. 그 결과 개인전에서는 아쉽게 메달을 획득하지 못했지만 단체전에서는 은메달을 획득했다.

김모 학생은 “너무 재미있었고 또 한편으로는 너무 아쉬웠다. 은메달을 목에 걸어 기분이 좋고 값진 경험이었다”고 말했다.

지적장애를 가진 2학년 안모 학생은 육상 100m·200m·400m 계주 종목에 출전했다. 안모 학생 또한 육상지도자에게 육상 훈련을 받았으며, 근력과 체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방과 후 개인 운동을 병행하며 노력했다. 안모 학생은 이번 대회에서 100m 동메달, 400m 계주 동메달을 획득했다.

그는 “처음으로 동메달을 따서 너무 기분이 좋다”며 “하지만 200m 예선에서는 1등으로 들어와서 기대가 컸는데 컨디션 조절 실패로 좋은 결과를 못 얻어서 아쉬웠다. 도움을 준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성희 교장은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에 입상한 학생들에게 축하의 인사를 전한다”며 “이를 계기로 학교생활 및 사회의 한 구성원으로서 자신감 있게 생활하며 학교에서 같이 공부하는 통합반 친구들에게 긍정적인 메시지를 전달하는 모델이 되어주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