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행사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년의 역사를 영상에 담다

6월1~25일 해금강테마박물관서
주요 사건 영상 40여점 선보여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은 올해. 해금강테마박물관(관장 경명자·유천업)은 6월1일부터 25일까지 1층 교육 영상실에서 ‘영상으로 보는 대한민국 100년사’ 기획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우리 민족사의 큰 전환점인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을 기념해 3.1운동을 비롯한 대한민국 100년사 중 주요 사건의 영상자료 40여점을 선정해 선보인다. 다양한 주제로 구성된 1950~1960년대 문화영화 및 애니메이션을 통해 대한민국 100년사 흐름을 살펴볼 수 있도록 기획했다.

영상은 3.1절을 다룬 문화영화 ‘자손 만대에 고하노라(1957, 이형표)’, ‘3.1절 특보(1958, 강래식)’, 강제징용의 고단한 삶을 기록한 애니메이션 ‘북해도 고락가’, 외국과의 친선을 주제로 한 ‘월남대통령 방한(1957, 양종해)’, ‘자유의 벗 터어키(1958, 양종해)’, 위생, 보건, 농사와 관련된 ‘보리를 기르는 새비료(1958, 양종해)’, ‘뽕따러 가세(1958, 임학송)’, ‘농부를 돕는 사람들(1958, 양종해)’ 등 다양한 주제로 구성됐다.

유천업 관장은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이해 역사적 가치와 의미를 시민들과 공유하고자 이번 전시를 기획했다”며 “우리의 역사를 바로 알고 과거로부터 얻은 교훈을 소중히 여겨보는 시간을 갖길 바란다”며 소감을 전했다.

전시에 관한 문의사항은 해금강테마박물관(632-0670~1)나 홈페이지(www.hggmuseum.com)를 통해 하면 된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