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참된 이웃사랑이 전한 훈훈함

아주동에 거주중인 김모씨가 지난달 24일 지역복지 발전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30만원을 아주동사무소에 전달해 훈훈함을 전했다. 김씨는 지난 연말 조선경기 악화와 신체 부상으로 실직했다. 이후 거제시 희망복지재단과 아주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간 협약사업인 행복디딤돌 긴급지원 대상자로 선정돼 의료비 및 각종 지원을 받았고, 수술 후 건강이 회복돼 재취업까지 성공했다. 김씨는 “예전의 나와 같이 어려운 상황에 처해있을 누군가에게 힘이 되길 바란다”며 기탁 소감을 전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