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행사
시청 씨름단 한유란, 매화급 ‘금메달’

거제시청 씨름단 한유란 선수가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유란 선수는 지난달 22일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성산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제33회 전국 시·도대항장사씨름대회’ 여자부 매화급(60kg 이하) 결승에 진출, 나주호빌스 장아람 선수를 2-1로 제압하는 기염을 토했다.

한유란 선수는 2017년 1월 거제시청씨름단에 입단하자마자 전국대회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3위에서 2위로, 다시 1위로 착착 올랐다. 한 선수의 성장에는 윤경호 감독이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윤 감독은 “유도 경력 7년인 한 선수의 가능성을 보고 진로를 거제시청씨름단으로 바꾸게 한 당사자로서 그동안 부담이 컸는데 3전 4기 끝에 2019 설날장사에 등극하고 이번 대회마저 금메달 획득으로 시즌 2관왕에 올라 마음의 짐을 많이 내려놓게 됐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