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아주동, 장년층 1인 위기가구 발굴 전수조사

아주동(동장 최석호)은 지난달 21일부터 30여명의 아주동 명예사회복지 공무원들과 함께 아주동 장년층 1인 위기가구 발굴 전수조사를 실시했다.

아주동 명예사회복지 공무원은 지역주민이 주도해 어려운 이웃을 살피고, 보살피는 마을 복지 실현을 위해 조직된 무보수 명예직으로 아주동 지역주민, 통장, 지역 내 기관·단체 위원 등 아주동 복지대학 2기 수료생들로 구성됐다.

이번 전수조사 대상은 퇴직했거나 실직 위험이 높은 저소득층이지만 기초연금 수령 연령 미만의 만 60~64세의 1인 독거가구 111세대이다. 특히 소득과 재산 이력 정보가 없어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대상자 발굴에도 주력했다.

최석호 아주동장은 “복지사각지대 발굴 시스템을 비롯해 명예사회복지 공무원, 동 협의체 위원, 통장 등 물적·인적 네트워크를 활용해 위기 상황에 놓인 주민들을 상시적으로 발굴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