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거붕백병원, 실전마을과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 협약

거붕백병원(병원장 박해동)은 지난 3일 거붕백병원에서 하청면 실전마을과 도·농 교류 활성화를 위한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백병원은 실전마을과 결연을 맺었고, 박해동 병원장은 실전마을 명예이장으로 위촉됐다. 앞으로 양측은 농촌 일손 돕기, 현지 농산물 구매, 재능 나눔 등 도·농협동의 새로운 모델을 창출해 나갈 계획이다. 박 병원장은 “지역주민들과 상생하는 일에 백병원 전 가족들이 동참하겠다”며 “실전마을과의 결연사업으로 의료서비스 제공은 물론 주민들과 소통, 교류함으로써 사회공헌의 기회가 되길 바란다”는 뜻을 밝혔다.

윤영수 하청면장은 “지역 거점병원과 실전마을과의 결연으로 주민들의 삶이 풍요로워 지기를 희망한다”며 “지속적인 협력관계로 좋은 본보기로 남아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 붐이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는 도·농간은 교류로 농가소득 창출과 농촌 활력 증진을 위해 하청농협이 주관해 추진 중인 사업이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