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행사
빛으로 밝히는 희망찬 장승포의 미래

야간경관조명사업 2단계 준공
문화예술회관 대형 벽면에
하루 2시간 ‘빛’ 영상 연출

불 꺼진 장승포항이 형형색색 빛으로 환하게 물든다. 거제시는 지난달 장승포항 야간경관조명사업 2단계인 ‘지붕 없는 미술관 빛의 영상 연출’ 사업을 준공했다.

장승포항 야간경관조명사업은 침체된 지역 상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야경 명소 조성을 목적으로 하는 사업이다. 사업기간은 2017년부터 2020년까지이며, 지난해 1단계 사업((구)여객터미널광장 고보조명 연출)에 이어 지난달 2단계 사업을 완료했다. 시는 곧이어 3단계 ‘빛의 동백수술’ 연출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지붕 없는 미술관 빛의 영상 연출’ 사업은 거제 문화예술의 심장부인 문화예술회관의 가로 100m, 세로 15m의 대형 벽면에 빛을 비춰 영상콘텐츠를 제공한다. 시는 빔프로젝터 설치 및 영상콘텐츠 개발과 함께 장승포항 수변공원에 음향장비 설치를 완료하고 지난 15일부터 영상 상시연출을 시작했다. 매일 저녁 8시30분부터 2시간 동안 감상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2단계 사업과 연계한 장승포항 수변공원의 음향설치로 시민들이 화려한 영상연출을 더욱 가깝게 느낄 수 있을 것이며, 상시 연출을 통해 장승포를 찾는 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커다란 즐거움과 추억을 남겨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