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거제 청정 굴, 중국인 밥상 오른다

사등면 명등수산 각굴·생굴
중국 상해 국제어업박람회서
300만달러 수출 계약 체결

거제 청정해역에서 생산된 굴이 중국인들의 밥상에 오른다.
거제시는 사등면 명등수산이 지난달 28일부터 30일까지 중국 상해에서 열린 국제어업박람회에 참가해 중국 호금식품유한공사와 300만달러 규모의 굴 수출계약을 체결했다고 지난 3일 밝혔다.
올해로 14회째 개최되는 상해 국제어업박람회는 청도 국제어업박람회와 더불어 매년 개최되는 수산전문 무역 박람회다. 60개국 이상이 참가해 다양한 제품을 소개하고 5만5000여명 이상의 전문 바이어들이 방문해 판매자와 1:1 상담을 진행한다.

시는 이번 박람회에 전용 부스를 마련해 사등면 명등수산의 각굴과 일운면 명선수산의 정치망멸치를 소개하고 상품의 우수성 홍보 및 수출 상담을 진행했다.
이번에 수출계약이 성사된 명등수산은 앞으로 3년 동안 명등수산이 자체 생산한 각굴과 생굴을 중국에 수출하게 된다. 명선수산의 정치망멸치도 바이어들에게 호응을 얻어 앞으로의 수출 전망을 밝게 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생산자들과 함께 국제어업박람회에 참석해 거제시의 우수 수산식품을 지속적으로 홍보하는 등 해외시장 판매 촉진 행사를 꾸준히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