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아주동 복합청사 건립 ‘첫삽’…주민 숙원 푼다

지난달 30일 기공식 갖고 착공
지하1층·지상4층 81억 규모
주민센터·도서관 등 복합공간

아주동 주민의 오랜 숙원사업이었던 아주동 복합청사 건립이 지난달 30일 기공식 및 안전기원제를 열고 본격적인 착공에 들어갔다. 아주동은 급격히 늘어난 인구로 현 시설로는 행정수요를 충족할 수 없어 동민들이 큰 불편을 겪어왔다.

신축하는 복합청사는 연면적 2959㎡ 지하1층, 지상4층 규모의 주민센터 및 도서관 건립으로 양질의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고 도서관 건립으로 문화 부분의 저변확대를 할 수 있게 된다.
총사업비 81억원(국비 14억 8000만원, 시비 66억 2000만원)으로 내년 10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변광용 시장은  “아주동 도시규모의 급속한 팽창에도 불구하고 아주동 주민센터가 협소하고 접근성이 떨어져 주민들에게 많은 불편함을 줬다”며 “수많은 주민들의 협의와 열망이 담긴 아주동 복합청사가 적기에 준공돼 아주동민들의 마음을 하나로 이어주는 소통의 공간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