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바살운 옥상근 수양동위원장, 국무총리상 수상

2019 바르게살기 전국대회서
지역사회 발전기여 공로 인정
10년간 새해 첫날 떡국 대접

바르게살기운동 수양동위원회 옥상근 위원장은 지난달 26일 바르게살기운동 창립 30주년을 맞아, 광주여대유니버시아드체육관에서 열린 ‘2019 바르게살기운동 전국회원대회’에서 국무총리표창을 수상했다.

행정안전부장관 등 회원 1만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린 이번 대회는 국민 대통합을 바탕으로 제2의 도약을 다짐하고 진실·질서·화합의 3대 이념과 국민운동단체로서 정의로운 대한민국에 기여하고 더불어 사는 세상 구현에 노력한 70만 회원을 위로 격려하기 위한 대규모 행사로 기획됐다. 수상의 영광을 안은 옥 위원장은 평소 회원 상호간 결속을 위해 남달리 노력하고, 특히 배우자와 같이 활동하는 등 조직 내 선후배간 중간 위치에서 궂은일을 묵묵히 도맡아 수행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지난해에는 ‘2018년 바르게살기운동 읍·면·동 위원회 활동평가’ 우수상을 수상해 상금 전액을 기탁하는 등 거제시 면·동위원회 중 가장 남다른 평가를 받고 있다.

또 지역 복지시설을 주기적으로 방문해 자원봉사를 통한 나눔과 배려를 몸소 실천하고 있다. 특히 새해 첫날 장목면 신촌마을 선착장에 해돋이를 보러오는 300여명의 시민들에게 10년간 위원들과 함께 직접 떡국·어묵·커피를 준비해 나눠주고 있다. 옥 위원장의 한 동료위원은 “함께 봉사를 해오고 있는 ‘홍익’하는 자랑스러운 거제시민”이라며 수상을 축하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