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연초면 기관단체장협, 저도 탐방 정례회

연초면기관단체장협의회는 지난달 27일 3분기 정례회를 47년 만에 개방된 국민의 섬 저도 탐방으로 대신했다. 궂은 날씨에도 연초면기관단체장 20여명은 저도를 돌아보고 우리시 관광활성화를 유도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눴으며, 당면한 지역현안에 대해서도 심도 깊은 논의를 했다. 이권우 연초면장은 “가까이 있지만 닿을 수 없었던 저도에 와보니 감회가 새롭다”며 “저도 개방이 거제의 천만광광객 유치의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