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거제지역 깃대종은 우리가 지켜요”통영거제환경련, 창작그리기 대회

통영거제환경운동연합(상임의장 이종우)은 지난달 25일부터 이틀간 제8회 깃대종 창작그리기를 장승포 수변공원에서 제2회 경남환경교육 한마당 체험 부스 프로그램으로 진행했다.
깃대종은 한 지역의 생태계를 특징적으로 나타내는 동·식물로써, 그 중요성으로 인해 보호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하는 생물종을 일컫는다.

깃대종 창작그리기대회는 거제지역 ‘깃대종’인 수달(천연기념물 제330호), 팔색조(천연기념물 제204호, 멸종위기야생생물 II급), 남방동사리(멸종위기야생생물 I급)를 자유롭게 그리며 멸종위기종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환경보전 중요성을 배우자는 취지의 대회로 2012년부터 매년 개최돼 8회째 맞은 대회다.

올해 대회는 진행 중 많은 비가 내리는 궂은 날씨에도 150여 점이 출품됐으며 특히 통영, 창원 등 시외지역 참가자와 성인들의 참여도 눈에 띄었다. 지난 4일 열린 시상식에는 조윤서(윤슬유치원)가 대상을 수상했다. 최우수상에는 김상민(양지초), 김태린(국산초), 이연서(장승포초)가 수상했으며 거제교육장상과 부상을 받았다.

우수상은 강경민(대우초), 김시연(성지중), 김지원(무궁화유치원)이 수상했으며 거제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장상과 부상을 받았다. 장려상은 김기훈(거제중앙초), 김민성(통영동원중), 김민준(대우초), 김주환, 공정효(아주초), 입선에는 박세진(옥포초), 지승현(통영동원중), 박수진(계룡중), 이행란, 권순기(일반) 씨 등이 통영거제환경운동연합의장상과 부상을 받았다.

이종우 상임의장은 “일반 사생대회와 달리 그림 실력 뿐 아니라 창의력과 환경보전 메시지가 잘 표현돼야 하는 것이 중요하며 앞으로도 시민과 함께 할 수 있는 환경 보전활동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행사 진행 소감을 전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