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수협 고현지점 한진경 계장, ‘보이스피싱’ 피해 막아두 차례 5000만원 피해 예방

두 차례나 전화금융사기(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한 은행 직원이 경찰서장 감사장을 받았다.
거제경찰서(서장 강기중)는 전화금융사기 피해 예방에 기여한 은행직원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고 지난달 25일 밝혔다.

이날 감사장을 받은 사람은 거제수협 고현지점 한진경 계장이다. 한 계장은 지난 8월 26일 오후 1시경 수협을 방문한 고객이 4000만원의 고액을 인출하려 하자 이를 수상히 여겨 인출 후 사용처를 물었다. 설명을 들은 한 계장은 보이스피싱이 의심돼 112에 신고하여 피해를 예방했다. 또 그는 8월 28일 오후 1시 30분경 고객이 전화를 받고 1000만원을 인출하려는 것을 112 신고했다. 한 계장은 두 차례에 걸쳐 전화금융사기 피해를 예방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던 것이다.

강기중 거제경찰서장은 “전화금융사기범죄는 범인이 검거되더라도 해외 등으로 송금되어 피해금 회수가 어렵다. 돈을 이체하기 전 피해 예방의 중요하다”며 “금융기관에서 적극적으로 고객을 한 번 더 살펴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해 준데 대해 감사하다”고 했다.

한 계장은 “보이스피싱에 대한 확신 없는 신고에도 신속히 출동해 적극적으로 처리해 준 경찰관이 고맙다”고 말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