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친구야, 고민 털어놔 봐”…또래상담자 연합캠프

상담자·지도자 100여명 참여
미디어 학교폭력 예방 교육

지역 10개 중·고등학교 솔리언또래상담자 및 지도자 100여명이 지난달 21일 거제시체육관에서 2019년 거제시 솔리언또래상담자 연합캠프 ‘우(友)와~’를 개최했다.

거제시솔리언또래상담자는 거제지역 초·중·고등 30개교에서 300여명이 활동하고 있으며, 1997년 청소년상담복지센터 개소 이후 약 5500여명의 또래상담자가 양성됐다.

솔리언이란 ‘solve’와 ‘ian’의 합성어로 또래 고민을 듣고 함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돕는 친구라는 의미다. 또래상담은 소정의 상담교육을 이수한 또래상담자들이 또래친구의 고민을 들어주고 도와주는 공감·의사소통·리더십 함양 프로그램이다.

이번 캠프는 ‘미디어에서의 폭력 리터러시’를 주제로 한 특강과 더불어 또래상담 활동 영상 시청 및 활동공유, 미디어 속 청소년 학교폭력예방 현수막 만들기 순서로 진행됐고, 또래상담자들 간의 소속감과 친밀감을 형성하는 기회가 됐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