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집에 소방차 한 대 있으신가요?옥두식 거제소방서 예방안전과장

화재는 1년 중 겨울철에 가장 많이 발생한다. 그리고 화재 사망률은 주거시설 중 단독주택에서 가장 많이 발생한다는 것을 지금까지의 통계자료는 보여준다.

최근 3년 기준으로 장소별로 분석해보면 단독주택 화재는 14.34%로 그리 높진 않았지만, 화재의 전체 사망자 7명 중 5명, 즉 71.43%가 단독주택에서 발생했다. 이렇게 주택화재에 사망자가 많은 이유는 소방시설이 설치의무와 소방안전 관리자가 반드시 선임돼야 하는 아파트와 달리 일반적인 주택에는 소화기와 같은 기초 소방시설조차 구비되지 않아서 화재 발생 시 발견도 늦을 뿐더러 발견하여도 초기진압이 어렵기 때문에 큰 화재로 번지기 때문이다.

이렇게 사망률이 높은 주택화재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2012년 2월 소방시설 설치 유지 및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을 개정해 신규 주택에 소화기와 단독경보형감지기 등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를 의무화했으며, 기존 주택은 유예기간을 부여한 뒤 의무적으로 설치하도록 규정했다. 그리고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주택용 소방시설을 우선 보급하고 있으며, 현재 범국가적 차원으로 시행하고 있는 주택용 소방시설 전수조사 역시 예방 차원의 중요성과 그 맥락을 같이 한다.

‘자나 깨나 불조심!, 꺼진 불도 다시보자!’라는 표어를 강조하던 시절이 있었다. 이제는 이런 말들이 구호로만 그칠 것이 아니라, 우리 집에 있는 소화기가 작동을 잘 하는지 수시로 관리하고, 우리 집 천장에 달려있는 감지기가 이상은 없는지 점검하는 실천이 뒤따라야 할 것이다.

재난은 그야말로 예고 없이 찾아온다. ‘설마’ 하는 마음으로 초가삼간 다 태우고 후회하느니, ‘혹시나’ 하는 마음으로 소화기를 비치하고 단독경보형감지기를 설치하는 것이 여러모로 따져봐도 이득이다. 인명피해를 초기에 차단하고 재산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주택용 소방시설인 소화기와 감지기, 그 위력은 상상 이상이다. 화재가 났을 때 가장 중요한 것은 초기 진압인 것은 누구나 다 알고 있다. 이 때 가장 큰 역할을 하는 것이 소화기로, 초기진압에 있어 소화기는 소방차 한 대의 위력과도 맞먹는다는 그 말, 과언이 아니다.

화재 초기진압에 가장 큰 도움이 되는 주택용 소방시설을 꼭 설치하여, 나와 내 가족의 안전을 지키길 바란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