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어린이가 안전한 거제시를 만들겠습니다”어린이보호구역 개선을 위한 소통간담회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위험을 최소화하고 안전한 통학 환경을 조성을 위해 ‘2020 어린이보호구역 개선 소통간담회’가 열렸다.

지난달 21일 시청 블루시티홀에서 열린 이번 간담회는 변광용 시장을 비롯해 학부모회·녹색어머니회·학부모네트워크·초등학교장 등 학교 관계자와 거제교육지원청·거제경찰서·도로교통공단 경남지부 등 80여명의 민·관·학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어린이 보호구역 내 사고예방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듣고 해결방안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학부모 등 관계자들은 최근 관련 법령 개정 일명 민식이법과 관련해 과속카메라 설치와 보호구역 내 불법주정차 단속을 요청했으며 이밖에도 과속방지턱 및 안전울타리 설치·보도개설 등을 건의했다. 이에 시 도로과는 무인단속장비 및 신호기 설치 필요성을 인지해 행정안전부에 13억원의 예산 건의를 해놓은 상황임을 전달했다.

한편 시는 올해 착수한 ‘2020년 어린이보호구역 기본계획 수립 용역’과 연계한 간담회를 통해 수렴된 의견을 기초자료로 어린이보호구역 개선사업 5개년 계획을 수립하고, 국비확보 마련을 위해 행정안전부·경남도와 협의해 나갈 예정이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