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2020년 찾아가는 시민소통 간담회 마무리변 시장, 18개 면·동서 2000여명 시민 만나 300여 건의사항 청취

변광용 시장이 지난달 30일 동부면을 마지막으로 ‘2020 찾아가는 시민소통 간담회’를 마무리 했다.

지난달 7일 둔덕면을 시작으로 24일 동안 지역 18개 면·동을 찾아가 시민과의 대화를 이어나갔다. 이번 간담회는 예산 1조원 시대 거제의 미래 청사진과 저도개방·거제 식물원 개원 등 어려운 지역경제 여건 속에 시민들에게 희망을 줄 시정소식을 전하고 2019년 주민 건의사항 추진실적과 2020년 면·동별 사업계획을 알렸다.

이어 변 시장은 지역 주민들의 숙원사업과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현장을 방문해 단·중·장기적인 방안을 제시하며 소통 간담회를 진행했다.

시에 따르면 24일 동안 약 2000여명의 시민을 만나 총 300여 건의사항이 접수됐다. 시간이 초과돼 미처 건의하지 못한 내용은 서면으로 건의할 수 있게 해 건의사항은 더 늘어날 예정이다.

변 시장은 “시민들과 허심탄회한 대화를 통해 경청한 의견을 바탕으로 빠른 시일 내에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필요한 예산을 확보해 시정에 적극 반영 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시는 이번 간담회를 통해 접수한 건의사항에 대해 분기별 시장 주재 보고회를 통해서 연중 관리하고 횟수에 상관없이 추진결과를 건의자와 면·동에 알림으로써 시민들의 궁금증과 불편함을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지난달 30일까지 접수된 건의사항 302건 가운데 도로·교통이 124건으로 가장 많았고 도시·경제·안전 분야가 53건, 관광·문화·예술 분야가 36건, 농·어촌 분야가 34건 등이 건의됐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