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김범준 예비후보, 한국당 공천 후보 등록여의도 정치권 23년, 당이 원하는 인재가 누구인지 ‘명약관화’

김범준 자유한국당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자유한국당 공천의 핵심은 ‘정치신인에 대한 파격적인 인센티브 도입’을 통한 현역 물갈이”라며 자유한국당 공천을 자신했다.

김 예비후보는 지난 4일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자유한국당 공천을 접수하며 출사표로 이처럼 밝혔다.

이어 “정치신인에 대한 파격적인 인센티브는 여러 종류가 있다. 정당 당직자나 국회 보좌관 출신에게 주는 가산점뿐 아니라 방송 출연 정치 평론가 또한 가산점 대상인 것으로 알고 있다”며 “현재 거제에서 정치 신인·당직자 출신·보좌관 출신·방송평론가 등 이 모든 가산점 규정의 혜택을 받는 유일한 후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는 “다른 후보들은 오히려 기출마자로 감점 대상에 해당한다”며 “국회에서는 단순히 성실로만 일하는 곳이 아니라 여러 정치 공학이 작동한다. 지금 어려운 우리 거제를 위해 국회라는 현장에 바로 투입 할 수 있는 국회 전문가가 필요하다”고 공천 적임자론을 말했다.

김 예비후보는 “자유한국당 공천을 받아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필승해 자유민주주의와 헌법정신을 수호하고, 시민을 섬기는 국회의원이 되겠다”고 다짐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