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한려해상, 연안생태축 등급시스템 최초 도입

국립공원공단 한려해상국립공원사무소(소장 박승기)는 한려해상국립공원 연안갯벌 8개소에 대해 등급시스템을 시범 도입해 연안에 대한 체계화된 관리모델을 제시했다고 밝혔다. ‘연안생태축 등급시스템’은 해양과 육상을 잇는 핵심생태축의 보전·관리로 해양공원의 관리체계를 확립하고 연안의 지속가능한 이용을 도모하기 위해 연안갯벌을 등급별로 구분한 후 생태계 훼손요인별 관리방안을 제시하고자 도입됐다. 이번 사업에서는 무인기 등 정보통신기술과 지리정보시스템을 활용해 대상지 선정·조사를 했으며, 조사결과를 반영해 3개 분야, 19개 지표, 5등급의 지표 및 등급기준을 마련해 과학적으로 현장관리를 하고자 했다.

지표별 조사·분석 결과 한려해상국립공원 연안갯벌 8개소의 전체평균등급은 3등급으로 멸종위기야생생물 2급 갯게·흰발농게·대추귀고둥·기수갈고둥·물수리·검은머리물떼새 총 6종이 발견됐으며 해양생물의 서식지 및 산란처로 중요한 해초지와 염생식물 군락이 발달돼있어 생물다양성이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등급별·연안별 특성에 맞는 과학적 현장관리를 위해 매뉴얼을 제작했으며 8개 연안갯벌의 등급해석과 세부 관리방안 등을 제시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