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잘피숲 보호 해피빈 캠페인’에 함께 해주세요”거제환경련, 지난 3일부터 잘피숲 보전 위한 다양한 활동

통영거제환경연합은 지난 3일부터 잘피숲 보호를 위한 ‘해피빈 캠페인’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환경연합에 따르면 잘피로 불리는 거머리말 종류는 얕은 바다에 사는 바다풀로 바다 식물 중 유일하게 뿌리로 영양을 흡수하고 햇볕을 받아 꽃을 피우는 현화식물이다. 광합성이 뛰어나 이산화탄소를 흡수하고 산소를 생산하며 육지에서 유입된 질소, 인과 같은 오염 물질을 빠르게 흡수해 제거한다.

또 잘피숲은 해양생물의 산란처와 보육장 구실을 하며, 연안 환경을 정화하고 적조를 예방하는 등 해양 문제 해결에 큰 도움을 줘 해양 생태계 보전에 필요한 중요한 생물이다. 해양수산부에서는 거머리말 등 잘피 5종을 해양보호생물로 지정 보호하고 있다.

2012년 네이처 지오사이언스에 발표된 논문에 따르면 전 세계 잘피 군락지 29%가 개발과 수질악화로 파괴됐으며 전 세계 군락지의 1.5% 해마다 사라지고 있다. 잘피 숲이 점점 줄어드는 이유는 무분별한 개발과 환경오염 때문이다. 잘피 숲이 사라지게 되면 해양생물들의 성장이 어렵고 어류들의 산란 서식장 부족으로 먹이사슬이 파괴돼 해양생태계가 파괴된다.

환경운동연합은 “중요한 잘피숲 보전을 위해 꾸준한 현장조사, 환경정화활동을 통한 꾸준한 관리‧서식환경 조성‧잘피 소개 및 중요성 알리기와 잘피음악회 개최 등 여러 활동을 할 예정”이라며 “해양생물들의 안식처이자 바다의 유일한 꽃 잘피 숲을 보호하는데 시민들의 관심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