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거붕백병원, 손소독제 1만개 나눔 행사시청·기업체·사회단체 등 전달

거붕백병원(병원장 박해동)은 지난 13일 코로나19의 확산예방과 종식을 위해 최일선에서 노력하는 관공서와 기업체·사회단체 등을 방문해 ‘손소독제 1만개’ 나눔행사를 진행했다. 거제시청에 1200개의 손소독제를 비롯해 각계각층으로 나눔이 전달됐다.

박해동 병원장은 나눔과 함께 “모두가 지금처럼 힘을 모은다면 코로나19의 종식도 머지않았다”고 격려했다. 그러면서 “거붕백병원은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돼 호흡기 환자를 분리치료중이며 코로나19로부터 안심하고 진료를 받을 수 있도록 의료진들과 직원들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기부된 물품은 지역 내 복지시설 및 다중이용시설(교통·위생), 유치원, 면·동 주민센터에 배부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나눔행사 후 각 부처 관계자들 역시 “모두가 힘을 모은다면 충분히 가능한 일”이라며 “이번 나눔 행사는 단순 손소독제가 아닌 코로나19가 하루빨리 종식되길 바라는 우리 모두의 마음으로 받겠다”며 감사의 뜻을 표현했다.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