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거제해녀아카데미 나잠업 직업양성반 모집다음달 5일 접수 마감
22일 24명 최종선발

거제해녀아카데미(교장 김성량)는 국가무형문화재인 해녀를 지속적으로 보존 전승하기 위해 거제해녀아카데미 제5기 신입생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도내·외 거주지 구분 없이 해녀가 되어 해녀의 명맥을 잇고자 하는 사람이면 누구나 지원 할 수 있다. 접수는 다음달 5일까지이며 22일 최종 선발된 24명은 5월부터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7월25일까지 총 13주 동안 이수하게 된다. 교육은 해녀의 역사, 해녀장비사용법 및 안전사고에 대비한 인명구조와 해양안전교육을 배운다. 또 선배해녀와 함께 바다에서 물질기술을 직접 배우고 해녀들의 삶을 전해 들으며 현장에서 실질적으로 필요한 과정도 함께 배울 예정이다.

김성량 교장은 “우리나라는 거제·통영뿐만 아니라 바다가 있는 곳이면 어디나 해녀가 있다. 그들을 육지해녀 혹은 출향 해녀라 부르며 대부분이 제주출신 해녀”라며 “ 2016년 유네스코에서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지정된 ‘제주해녀’는 제주도에만 있는 해녀를 지칭하는 것이 아닌, 한반도 전체에서 활동하는 제주해녀들의 공동체문화를 말하는 것이며 또한 2017년 국가무형문화재로 등록된 ‘해녀’도 한반도 전체에서 활동하는 해녀를 지칭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해녀협동조합은 2015년에 설립해 고된 작업환경과 고령화로 사라져가는 해녀문화를 이어갈 젊은 해녀를 양성하기 위해 해녀협동조합소속 제주출향해녀들과 안전요원 및 졸업생들이 뜻을 모아 거제해녀아카데미를 운영하고 있다. 문의전화는 055-632-2777.

거제중앙신문  skok@geojenews.com

<저작권자 © 거제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중앙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